농장에서 테이블까지

"팜 투 포크 (Farm to Fork)" 개념은 식품 안전, 지속 가능한 농업 및 건강한 식생활 장려라는 폴란드의 전략에 뿌리를 두고 있습니다. 이는 생산 초기부터 소비자의 식탁에 전달될 때까지 육류의 우수한 품질, 신선도 및 안전을 보장하는 폴란드의 다양한 캠페인과 정책들 로부터 나온 것 입니다. 이는 생산의 모든 단계에서 식품의 품질과 안전을 관리하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, 소비자가 식품을 의식적으로 선택하고 소비할 수 있도록 교육하는 것 까지 포함됩니다. 다시 말하자면, 육류 생산이라는 큰 맥락에서 그 생산, 가공, 유통, 소비의 전 과정을 고려하는 포괄적인 접근 방식을 의미합니다. 이 모든 것은 가축의 건강과 영양 및 복지가 관리되는 사육방식에서 시작됩니다. 도축 과정은 위생 및 윤리 기준에 따라 수행되며 동물의 고통을 최소화하고 스트레스 없는 환경을 보장하고 있습니다. 갓 도축된 고기는 육류 공장으로 이동 및 가공되면서 또 다른 품질, 안전 관리를 거칩니다. 육류의 신선도와 영양가를 유지하기 위해서는 고기를 적절하게 보관, 가공 및 포장하는 것도 아주 중요합니다. 그렇게 준비된 완제품은 유통망으로 이동하며, 이 과정에서도 판매장소까지의 운송 및 배송 표준이 유지됩니다. 이 덕분에 소비자는 즉시 섭취할 수 있는 신선한 고기를 공급받을 수 있게 됩니다. 의식적인 제품선택과 소비를 위해서는 건강한 식습관에 대한 적절한 교육은 물론, 고기의 원산지와 그 생산과정에 대한 정보를 공유 받는 것도 중요합니다. 이 일련의 과정은 동물과 소비자의 건강 증진 및 환경보호를 목표로 우수한 품질, 식품 안전 및 책임 있는 육류 생산 보장을 가능케 합니다.

육류 및 가공품의 전체 생산망은 국가 식품법 규정에 준수해야하며, 정기적인 검사를 받습니다. 이에 "농장에서 식탁까지"라는 슬로건은 식품에 대한 생산자, 가공자, 유통업체의 공동 책임을 전제로 합니다.